머니투데이

문화재청 고품질 문화유산교육 재정비..국민 향유 확대에 초점

머니투데이 유승목 기자 2022.05.11 10:5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문화유산교육 진흥 기본계획' 수립

문화재청 고품질 문화유산교육 재정비..국민 향유 확대에 초점




정부가 국민들의 문화재 향유 수준을 높이기 위해 문화유산교육 정책을 재정비한다. 전반적인 문화재 교육 품질을 제고하고, 문화유산 교육 주간 시행 등 지속가능한 교육 인프라 구축에 나선다.

문화재청은 문화유산교육 정책의 중장기적 추진방향을 제시하는 '문화유산교육 진흥 기본계획(2022~2026년)'을 수립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기본계획은 문화유산교육 법제화를 바탕으로 수요자 중심의 교육활동 지원과 교육역량을 강화하고, 지역과 협력기반을 구축하는 정책기반을 제시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세부적으로 '국민이 삶 속에서 누리는 문화유산교육'이라는 주제 아래 △지속가능한 교육 정책기반 조성 △수요자 맞춤형 교육 내실화 △다양한 교육 협업체계 구축 등 3개 핵심 과제를 바탕으로, 5년 간 추진할 11개 단위과제와 33개 세부추진과제를 선정했다.

이번 기본계획에 따라 문화재청은 '문화재교육지원법'을 제정해 문화재교육 체계화에 나선다. 또 지난해 기준 10개 수준의 문화재교육프로그램 인증제를 확대해 고품질 문화재교육프로그램을 2026년까지 누적 140개까지 확대할 방침이다. 현재 민간자격으로 운영되고 있는 문화유산교육사 자격제도도 국가공인으로 전환을 추진, 문화재 교육 내실을 강화할 계획이다.

서울·수도권 등에 치우친 문화유산교육 범위도 지역 전반으로 확대한다 . 지역중심의 문화재교육 플랫폼인 '문화재교육지원센터'를 지정해 전국 10개소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또 지난해 3000명을 대상으로 시범운영한 '디지털문화유산 교육' 수혜자도 향후 5년 간 3만명으로 늘린다.


아울러 △고교 학점제 문화유산교과서 개발 △문화유산 교육주간 운영 △문화유산 가상공간 활용 교육콘텐츠 개발 △문화유산 평생학습 포털 구축 등의 정책도 추진한다.

문화재청은 "앞으로 문화유산교육 진흥 기본계획에 따라 각 과제를 적극행정으로 추진해 문화유산의 우수한 가치를 국내외에 널리 알리고 확산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재청 고품질 문화유산교육 재정비..국민 향유 확대에 초점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