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조원대 수주 따냈다…5G 통신장비 관련株 강세

머니투데이 홍순빈 기자 2022.05.04 09:25
글자크기

특징주

 /사진=임종철 디자이너 /사진=임종철 디자이너


삼성전자 (73,100원 ▲300 +0.41%)가 미국에서 1조원대 5G 통신장비 공급 계약을 따냈다는 소식에 국내 통신장비 관련주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4일 오전 9시18분 에이스테크 (2,845원 ▼135 -4.53%)는 전 거래일 대비 700원(6.7%) 상승한 1만11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와 함께 에프알텍 (2,430원 ▲30 +1.25%)(24.6%), 다산네트웍스 (4,070원 ▼55 -1.33%)(18%), 오이솔루션 (15,060원 ▼260 -1.70%)(9.4%) 등도 상승 중이다.

지난 3일 삼성전자는 미국의 이동통신업체인 디시 네트워크의 5G 통신장비 공급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2020년 버라이즌과 맺은 공급 계약(7조9000억원)에 이어 미국에서 가장 큰 규모의 계약이다.



삼성전자는 디시 네트워크의 5G 전국망 구축을 위한 가상화 기지국, 다중 입출력 지기국을 포함한 라디오 제품 등 다양한 통신장비를 공급할 예정이다. 이번 수주로 미국 내 점유율을 확대하고 핵심 공급사로서의 입지를 강화할 수 있게 됐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