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보안기업 SSD랩스, 한국 진출…"세계 최고 연구센터 구축"

머니투데이 차현아 기자 2022.04.18 11:00

글자크기

아비람 제닉 SSD랩스 공동 창업자/사진=지니언스아비람 제닉 SSD랩스 공동 창업자/사진=지니언스


오펜시브 시큐리티(사전 보안위협 탐지) 분야 전문 보안기업인 이스라엘 기업 SSD랩스가 한국에 지사를 설립한다고 18일 밝혔다. 지사 설립에는 개인 투자자 자격으로 이동범 지니언스 대표와 오치형 지란지교 창업자가 참여한다. 지사 설립을 계기로 화이트해커 등 관련 인력을 양성하고 세계 최고 수준 보안센터로 키운다는 방침이다.



SSD랩스 한국지사는 노암 라트하우스 SSD랩스 대표와 아비람 제닉 비욘드시큐리티 대표가 공동 대표를 맡는다. 아비람 제닉 대표는 국내 소프트웨어 기업의 미국 진출을 돕는 유통사인 '위브릿지'를 설립했다. 이 대표와 오 창업자는 국내 지사 설립 등을 초기 운영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지사 설립은 국내 화이트 해커 등 관련 시장 성장에 따른 것이다. 그간 국내 기업들은 기밀 유출 우려로 사전 보안위협 탐지 활동을 꺼려왔지만, 최근 전 세계적으로 사이버 보안 위협이 늘어나면서 국내 기업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SSD랩스는 국내 화이트 해커 인력을 확보하는 한편, 한국 지사를 글로벌 사업 확장 기반으로 삼을 방침이다.



아비람 제닉 SSD랩스 공동 창업자는 "한국 화이트 해커들은 글로벌 해킹방어 대회에서 우승할 정도로 기술 수준이 높다"며 "한국 사이버 보안에 대한 인식이 전환되면서 한국에 지사를 설립하게 됐다"며 "한국 지사를 세계 최고 수준 보안 연구센터로 키울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