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투글로벌센터, 한-중남미 5개 조인트벤처 투자유치 쇼케이스

머니투데이 류준영 기자 2022.04.05 12:00
글자크기

혁신기술기업간 파트너십, 글로벌 VC 투자유치 기대

본투글로벌센터, 한-중남미 5개 조인트벤처 투자유치 쇼케이스


본투글로벌센터가 5일 미주개발은행 IDB랩, 멕시코 액셀러레이터 센트랄과 함께 '한-중남미 스타트업 파트너십 쇼케이스'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본투글로벌센터가 2020년 9월부터 IDB랩과 운영한 '한-중남미 딥테크 교류 프로그램'에서 사업 승인을 받은 조인트벤처 파트너십 기업 5개사가 그간 협업으로 이룬 솔루션을 글로벌 VC(벤처캐피털) 앞에 선보이고 투자 유치를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조인트벤처 파트너십 기업은 IDB랩으로부터 각 12만 달러(약 1억4592만원)의 자금을 지원받아 파트너십의 실증사업화를 추진하고 있다.
화상으로 진행된 한-중남미 스타트업 파트너십 쇼케이스'/사진=본투글로벌센터 화상으로 진행된 한-중남미 스타트업 파트너십 쇼케이스'/사진=본투글로벌센터
본투글로벌센터에 따르면 참가기업인 어드밴스(콜롬비아)와 샤플앤컴퍼니(한국)는 콜롬비아 현지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어드밴스의 직원 재정 교육 솔루션과 샤플앤컴퍼니의 리테일 매장 직원 업무관리 솔루션을 통합한 신규 기능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아반까르고(아르헨티나)와 코코넛사일로(한국)는 화물운전자를 위한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기반 물류운송 플랫폼 솔루션을 통합해 중남미 시장 확대에 나선다.



마에스트릭(멕시코)와 뤼이드(한국)는 마에스트릭의 온라인 영어학습 플랫폼에 뤼이드의 인공지능(AI) 솔루션을 결합, AI 진단을 통한 개인화된 영어학습 코스를 제공하는 신규 앱(애플리케이션) 개발을 추진 중이다.

프록시미티(페루)와 버넥트(한국)는 건설·산업현장에 VR·AR(가상·증강현실) 기술을 접목해 VR 안전교육, AR 유지보수 솔루션을 통합할 계획이다.

윌더월드(칠레)와 닷(한국)은 윌더월드의 접근성 매핑 시스템과 닷의 시각장애인을 위한 웨어러블(착용형) 점자 스마트워치 솔루션을 융합한 '시각장애자 셀프 여행가이드 앱' 개발을 진행 중이다.


화상으로 진행된 한-중남미 스타트업 파트너십 쇼케이스'/사진=본투글로벌센터화상으로 진행된 한-중남미 스타트업 파트너십 쇼케이스'/사진=본투글로벌센터
이날 행사에 글로벌 VC는 멕시코의 울레프, 아르헨티나의 알라야캐피탈, 싱가포르의 케이케이펀드, 국내 투자사는 비전벤처파트너스가 참여했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이 개발도상국의 기술 혁신과 사회적 문제해결, 지속가능한 경제개발의 주체로서 역할을 하고, 스타트업간 파트너십 시너지를 통해 기업의 글로벌 성장을 앞당길 수 있음을 보여줬다"며 "국제기구, 현지 정부기관 등 다양한 협력 파트너와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본투글로벌센터는 국내 혁신기술기업을 대상으로 중남미, 미국, 유럽, 동남아, 중동 등 글로벌 시장에서 해외 현지 파트너를 발굴해 현지 조인트벤처 설립·운영·성장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운영중이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