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KOVO, 강원·경북 산불 피해지역 위해 1억 1405만원 기부

스타뉴스 김동윤 기자 2022.03.29 13:09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한국배구연맹/사진=한국배구연맹




한국배구연맹(KOVO), V-리그 남녀부 14개 구단이 강원·경북 산불 피해지역을 돕는 데에 뜻을 모았다.

KOVO는 "V-리그 남녀부 14개 구단과 연맹 NFT(대체불가토큰) 사업권자 블루베리NFT와 함께 강원·경북 지역산불 피해 복구를 위한 기부금을 지난 25일 재난구호모금 전문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지난 10일까지 진행된 2021~2022 올스타 선수유니폼 경매행사 수익금 1405만원과 블루베리NFT와 공동진행하는 사회공헌활동 비용 1억원을 합한 1억 1405만원으로, 강원·경북 피해 지역 주민의 일상 회복을 위해 지원될 예정이다.




한편 KOVO는 지난 18일 도드람양돈농협과 함께한 광주 장애인 공동생활 가정연합회 기부 등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위해 이번에도 구단 및 블루베리NFT와 함께했다.

KOVO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사회 전반에 기여할 수 있도록 힘쓸 계획"이라고 전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