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에이치엘비, 美 애보트와 95억원 공급계약 "검체도구 단일 최대 규모"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2.03.11 17:1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에이치엘비(HLB (31,850원 ▼1,350 -4.07%))가 미국 대형 헬스케어기업 애보트(Abbott)와 95억원 규모 비강용 검체도구(sterile foam swab)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공시했다.단일 검체도구 공급 계약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로, 2020년 에이치엘비 전체 매출의 17%에 달한다.

에이치엘비는 지난 1월 체외진단의료기기 전문기업인 에프에이의 흡수합병 절차를 완료하고 HLB헬스케어사업부로 재편한 바 있다. HLB헬스케어사업부는 감염증 검사 및 예방에 필수인 체외진단도구, 세정제, 동물의약외품 등을 제조판매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 영향을 계기로 실적이 크게 개선되며 HLB헬스케어사업부의 매출은 2019년 87억원 수준에서 2020년 600억원을 넘어섰다. 특히 코로나 영향으로 보건, 위생용품에 대한 수요가 세계적으로 급증하고 있어 각종 세정용품을 생산하고 있는 HLB헬스케어사업부의 중장기 사업 전망도 밝다. 에이치엘비의 알코올솜 국내시장 점유율은 약 60%에 이르며 검체도구를 미국, 유럽 등 각국으로 수출하고 있다.



남윤제 HLB헬스케어사업부 사장은 "당사의 검체도구 및 알코올스왑 품질은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어 수요를 맞추기 위해 공장을 풀 가동하고 있다"며 "향후 면역 진단용 키트 및 각종 질병, 바이러스 검체 체취도구와 수송배지 등을 개발해 포스트 코로나 사업모델을 조기 정착시키는 한편 제품 다각화로 회사의 안정적인 현금흐름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