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그룹, 삼성그룹 출신 김홍기 부회장 선임

머니투데이 반준환 기자 2022.02.09 10:24
글자크기
웹케시 (8,860원 ▼180 -1.99%)그룹이 성장동력을 강화하고 체계적 신사업 추진을 위해 김홍기 부회장을 선임했다고 8일 밝혔다.



김 부회장은 1986년 삼성전자 입사 후 30여 년 이상 삼성그룹에 몸담은 '삼성맨'이다. 과거 삼성신재무, 삼성전자 글로벌ERP 및 삼성그룹 내 보험, 제조 및 건설과 같은 주요 관계사의 ERP구축 등 경영관련 대형 프로젝트를 성공시킨 바 있다. 또 삼성SDS 부사장을 역임하는 동안에는 사업적 역량을 발휘하여 디지털전환 및 혁신을 주도했다.

최근에는 한국 SAP사용자협회(KSUG)를 출범시켜 회장으로 재임하면서 국내ERP 이용자들의 혁신과 소통의 장으로 연착륙시켰다. 이런 인연으로 국내외 ERP및 IT 업계에서의 신망이 높다.



김 부회장의 취임으로 웹케시그룹은 성장성과 더불어 안정성까지 확보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웹케시그룹은 김 부회장 취임과 함께 그룹 경영전략 추진에 힘을 더하고, 동시에 비즈니스 가치 제고를 통해 B2B 대표기업으로서의 위상 제고 및 미래 성장 동력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더불어 겸임하는 '비즈플레이' 사업에 있어서도 과거의 성공적인 프로젝트 수행 경험을 바탕으로 서비스 혁신 및 사업 성장을 도모할 계획이다.

김 부회장은 "웹케시그룹은 국내 B2B핀테크 선도기업으로 각 부문별로 산업을 리드하고 있는 대표적인 성장 그룹사"로서 "4차 산업혁명에 돌입하면서 또 다른 도전과 가능성에 직면한 만큼 선도그룹의 위상에 맞는 혁신적인 서비스와 책임 경영으로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