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래나노텍, 코스닥 상장 첫날…공모가 밑도는 출발 보여

머니투데이 홍순빈 기자 2022.02.08 09:21
글자크기

특징주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 디스플레이 장비업체 나래나노텍 (5,400원 ▼160 -2.88%)이 장 초반 공모가에 못 미치고 있다.

8일 오전 9시16분 나래나노텍은 시초가(1만5750원)보다 2.54% 오른 1만61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는 공모가인 1만7500원보다 약 7.71% 밑도는 수치다.

1990년에 설립된 나래나노텍은 세계 최초 액상 접착방식인 광학문자인식(OCR) 공법 장비를 개발하면서 업계의 주목을 받았따.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LCD 등 디스플레이 패널을 생산하는 장비를 만드는 나래나노텍은 최근 반도체, 자동차, 2차전지 등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나래나노텍은 기업공개(IPO) 공모 자금을 장비 고도화, 신공장 증축을 통한 시설 확대, 연구인력 확충 등에 투입할 계획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