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얍엑스, 메타버스·AI 의료 솔루션 개발 추진…4개 기업과 업무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2.01.18 08:4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지난 17일 개최된 메타버스·AI 기반 스마트병원 정보시스템 구축 협약식 체결 현장. (왼쪽부터) 지에스페이먼트 김재성 이사, 커넥 이원일 대표, 얍엑스 최시명 대표, 비트나인 강철순 대표, 린벤처스 현경석 대표/사진제공=얍엑스지난 17일 개최된 메타버스·AI 기반 스마트병원 정보시스템 구축 협약식 체결 현장. (왼쪽부터) 지에스페이먼트 김재성 이사, 커넥 이원일 대표, 얍엑스 최시명 대표, 비트나인 강철순 대표, 린벤처스 현경석 대표/사진제공=얍엑스




얍엑스 (1,045원 ▼70 -6.28%)가 메타버스 의료 솔루션 개발을 목적으로 커넥, 비트나인, GS페이먼트, 린벤처스 등 총 5개 기업간 협력 체제를 구성, 다자간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MOU 참여 기업들은 향후 각 사가 보유한 기술력과 자본금을 집중시켜 인공지능(AI)과 메타버스, 사물인터넷(IoT), 핀테크, 그래프 데이터베이스 등 4차산업 핵심 기술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병원 정보시스템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스마트병원 정보시스템은 사용자들에게 메타버스 환경을 통해 병원에 대한 사전 의료 정보를 제공하고, 병원 내방 절차를 디지털 체계로 간소화해 현존하는 의료 시스템을 한층 보편화 시키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해당 시스템 개발이 완료되면 환자는 병원 방문 전부터 메타버스 공간에서 의료기관을 미리 내원해보고 필요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된다. 진료 예약부터 접수, 수납에 대한 모든 병원절차는 간소화돼 기존 병원 방문 프로세스에서 불편했던 별도의 진료대기 시간 등도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 또 제도적 범위 내에서 가능한 원격진료 체계도 전방위로 구축해 갈 계획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커넥과 GS페이먼트가 공동개발 중인 AI 및 메타버스 서비스 솔루션을 중심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압엑스는 자체 보유한 IoT, RFID, NFC, 비콘 기술 제공에 나서게 된다.


데이터 기반 정보 분석 및 예측이 가능한 솔루션 제공은 비트나인의 '아젠스 그래프(Agens Graph)'를 사용하게 되며, 투자부문은 AI 및 미래신사업 분야에 적극적인 투자를 보이고 있는 린벤처스(VC)가 담당하게 된다.

최시명 얍엑스 대표이사는 "'스마트병원 정보시스템'은 의료기관의 공간 및 환경을 메타버스로 구현해 사용자가 병의원 접속으로 예약 및 원격진료, 결제까지 가능하게 만들 것"이라며 "기존 병원 프로세스에 대한 피로감을 대폭적으로 해소시켜줄 수 있는 솔루션이 탄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