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세원이앤씨, 아제르바이잔 국영기업에 149억 규모 열교환기 공급 계약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2.01.13 09:4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세원이앤씨 (853원 ▲9 +1.07%)는 동해공업과 149억원 규모 플랜트 기기(열교환기)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2020년 매출액대비 14.0% 규모다.

이번에 공급하는 열교환기는 아제르바이잔에서 진행되는 암모니아 및 요소 생산설비(AMMONIA AND UREA PLANT PROJECT)에 사용된다. 해당 프로젝트는 아제르바이잔 국영기업 소카(SOCAR)가 사업을 주도하고 있다.

세원이앤씨가 공급하는 열교환기는 천연가스에서 암모니아를 생산하고 변환시켜 최종적으로 요소를 만드는 공정에 설치된다. 최적의 화학 반응을 위한 적정 온도를 유지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카스피해연안의 아제르바이잔은 석유와 천연가스 매장량이 풍부한 국가다. 풍부한 원유와 천연가스를 활용해 각종 석유화학 원료 및 제품을 생산하기 위한 설비투자 수요가 꾸준하다.

세원이앤씨 관계자는 "아제르바이잔 국영석유공사 소카는 오랜 기간 사업을 진행해온 파트너다"며 "최근 천연가스 플랜트의 유지보수 및 노후설비 교체가 이어지고 있어 추가적인 발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