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금호에이치티, 항체치료제 개발기업 다이노나와 합병 마무리

머니투데이 고석용 기자 2021.10.20 12:14

글자크기

금호에이치티, 항체치료제 개발기업 다이노나와 합병 마무리




금호에이치티 (902원 ▲3 +0.33%)가 항체치료제 개발 바이오기업 다이노나와 합병을 마무리했다고 20일 밝혔다.

양사 합병은 지난달 29일 주주총회에서 승인됐다. 주식매수청구권 행사기간이 전날(19일)로 종료되면서 다음달(11월) 22일 합병 신주상장일만 남아있는 상태다. 회사측은 양사가 주식매수청구권 행사에 따른 주식매수청구 대금을 모두 지급할 예정이며 실질적으로 합병이 마무리됐다고 말했다.

회사 관계자는 "합병 완료 후 자사는 현재 영위하는 자동차부품 사업의 안정적 현금창출 능력과 다이노나의 항체치료제 개발 기술적 노하우를 성장동력으로 활용할 것"이라며 "기업가치 향상을 통한 주주가치 극대화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금호에이치티는 합병 후 코스닥 등록 의약품 제조기업 화일약품의 최대주주로 올라서게 된다. 이를통해 자체적인 바이오사업부에 자회사 제약회사도 거느린 수직 계열화도 완성될 예정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