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교실서 '피흘리는 남자' 목격한 초등생 3명 불안증세

머니투데이 임현정 기자 2021.09.15 19:45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충남 아산 한 초등학교 교실에 한 남성이 피를 흘리며 들어와 충격을 준 가운데, 이를 목격한 일부 학생이 불안증세를 보이고 있다.

15일 아산교육지원청에 따르면, 사건이 벌어진 아산 한 초등학교의 학생 중 3명이 불안 증세를 보이고 있다. 학생들은 지난 13일 흉기에 찔린 남성 A씨가 교실로 들어와 도움을 청하는 장면을 직접 목격했다.

A씨가 들어왔을 당시 교실에는 1학년 학생 19명이 수업 중이었다. 담임교사는 학생들을 다른 교실로 대피시켰지만, 일부 학생들이 A씨를 목격한 것으로 알려졌다.



학교는 수업 중이던 전체 학생을 대상으로 심리검사를 실시했고 이 가운데 3명에게서 불안증세가 발견돼 전문 심리 치료를 진행하기로 했다. 또 학교와 인근 야산 사이에 펜스를 설치해 보안을 강화하기로 했다.


앞서 A씨는 지난 13일 오전 10시 30분쯤 흉기에 찔려 피를 흘린 채 아산의 한 초등학교 교실에 들어가 도움을 청했다. 또 학교 인근 야산에서는 식당 주인 B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A씨가 숨진 B씨의 식당에서 근무했던 점 등을 토대로 탐문 수사를 진행 중이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