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허인 국민은행장, 추석 명절 앞두고 전통시장서 '이웃 선물' 구매

머니투데이 양성희 기자 2021.09.15 15:15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KB국민은행이 추석 명절을 앞둔 15일 '코로나19 극복 전통시장·소상공인 지원 행사'를 진행했다. 전통시장을 살리고 어려운 이웃을 돕는 일에 6억원을 지원했다. 이날 서울 영등포시장에서 허인 KB국민은행장, 김태원 영등포전통시장 상인회장, 유원식 희망친구 기아대책 회장(사진 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추석 명절을 앞둔 15일 '코로나19 극복 전통시장·소상공인 지원 행사'를 진행했다. 전통시장을 살리고 어려운 이웃을 돕는 일에 6억원을 지원했다. 이날 서울 영등포시장에서 허인 KB국민은행장, 김태원 영등포전통시장 상인회장, 유원식 희망친구 기아대책 회장(사진 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추석 명절을 맞아 코로나19 극복 전통시장·소상공인 지원 행사'를 열고 전통시장을 살리고 어려운 이웃을 돕는 일에 6억원을 지원했다.

국민은행 13개 지역영업그룹은 '희망친구 기아대책'과 함께 전통시장에서 식료품을 구입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했다. 허인 행장은 직접 서울 영등포 전통시장을 방문해 선물을 골랐다.

국민은행은 2011년부터 이러한 지원 사업을 이어왔다. 이번 추석에는 지원금액을 기존 3억원에서 6억원으로 늘리고 지원 대상을 4500여가구에서 1만여가구로 확대했다.



허 행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추석 명절을 맞아 많은 분들이 전통시장을 방문해 온정을 나눴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