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인트론바이오, mRNA 백신 플랫폼 기술 미국 특허 출원

머니투데이 김도윤 기자 2021.09.15 10:55

글자크기



인트론바이오 (9,020원 ▼50 -0.55%)는 mRNA(메신저 리보핵산) 백신 플랫폼 기술인 'mRNA 점막백신 기술'에 대해 미국 특허를 출원했다고 15일 밝혔다.

인트론바이오가 특허 출원한 기술은 mRNA 점막백신 효과를 높일 수 있는 플랫폼 기술이다. 박테리오파지를 활용한 박테리오파지 디스플레이(Phage display) 기법을 적용했다.

강상현 인트론바이오 생명공학연구소장은 "mRNA 점막백신 특허기술은 바이러스성 질환 예방을 위한 mRNA 백신에 활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mRNA 기반의 다양한 의약품 기술로 개발할 수 있다"며 "향후 항암제 개발, 알러지 치료제 개발, 노화 관련 약물 개발 등 다양한 후속 파이프라인 개발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어 기술적 가치가 매우 높다"고 설명했다.



mRNA는 코로나19(COVID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상황에서 유용성이 크게 부각된 기술이다. 감염성 질환 예방 목적의 백신뿐 아니라 암과 같은 난치병 치료에 활용할 수 있다. 활용 가능한 주요 분야는 면역요법(Immunotherapy), 단백질-대체 요법(Protein-replacement therapy), 재생의학(Regenerative medicine) 등으로 다양하다.


인트론바이오는 이 기술을 활용해 코로나19 및 독감 백신 개발에 대한 가능성을 타진했고, 관련 백신 개발을 위해 관련 국내외 기업과 제휴를 모색하고 있다고 전했다. 근육 주사가 아니라 코 투여(비강)나 먹는 형태(경구용)로 개발 가능한 플랫폼 기술이라고 설명했다.

윤경원 인트론바이오 대표는 "이 기술을 바탕으로 국내외 mRNA 백신 개발 기업과 다양한 협력을 추진하겠다"며 "mRNA 점막백신 플랫폼 기술이 인트론바이오의 '혁신적인 혁신'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