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늘어나는 언택트 금융에…올 상반기 은행 지점 79개 줄었다

머니투데이 김남이 기자 2021.09.14 12:0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늘어나는 언택트 금융에…올 상반기 은행 지점 79개 줄었다




올해 상반기 국내은행 지점수가 79개 줄었다. 은행 점포는 인터넷·모바일 뱅킹이 활성화되면서 지속해서 줄고 있다.

금융감독원은 지난 6월말 기준 국내은행의 점포수는 총 6326개로 지난해 말과 비교해 79개가 줄었다고 14일 밝혔다. 90개가 폐쇄되고 11개가 신설됐다.

은행 점포는 모바일뱅킹 등 비대면거래가 확대되고, 점포 효율화 추진 등으로 감소 추세가 지속되고 있다. 지난해에는 1년 동안 304개의 점포가 줄었다.




시중은행의 점포감소가 54개로 전체의 68.4%를 차지했고, 이어 지방은행 15개, 특수은행 10개 순이다. KB국민은행과 하나은행이 각각 18개의 점포가 줄었다. 주로 대도시에 있은 은행 점포가 문응 닫았다.

금감원 관계자는 "점포운영에 대한 은행의 자율성은 존중하되 노령층 등 금융이용자의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유도하겠다"며 "금융이용자의 금융접근성을 보호하기 위한 감독 노력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