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Z' 훈풍 세경하이테크, 목표주가 '2배' 설정에 급등

머니투데이 김평화 기자 2021.09.02 09:10
글자크기
12일 서울 서초구 삼성 딜라이트를 찾은 고객들이 새로운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폴드3와 갤럭시Z플립3를 살펴보고 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Z 폴드3와 갤럭시Z플립3는 오는 17일부터 23일까지 국내 사전 판매를 진행하며, 27일 한국, 미국, 유럽을 시작으로 전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 예정이다. /사진=이기범 기자 leekb@12일 서울 서초구 삼성 딜라이트를 찾은 고객들이 새로운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폴드3와 갤럭시Z플립3를 살펴보고 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Z 폴드3와 갤럭시Z플립3는 오는 17일부터 23일까지 국내 사전 판매를 진행하며, 27일 한국, 미국, 유럽을 시작으로 전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 예정이다.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세경하이테크 (9,330원 ▼1,080 -10.37%)가 2일 장 초반 급등세다. 삼성전자 (77,600원 ▼2,000 -2.51%) 신상 스마트폰 갤럭시 Z시리즈(갤럭시 폴드3·플립3 흥행으로 필름제조업체 세경하이테크에 대한 증권가 평가도 달라지면서다.

세경하이테크는 이날 오전 9시9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5.36% 오른 2만9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NH투자증권은 2일 세경하이테크에 대해 폴더블 스마트폰 보호필름독점 부품 업체로서 성장세와 실적 가시성 회복 등이 주목된다며 투자의견을 '보유(hold)'에서 '매수(buy)'로 상향 조정했다. 목표주가도 기존 1만9000원에서 3만9000원으로 105.3% 상향 조정했다. 세경하이테크의 현재가는 2만8000원이다.

세경하이테크는 휴대폰용 데코필름처럼 디스플레이 등에 탑재되는 기능성 필름을 제조하는 업체다. 지난해 매출액은 2200억원이다. 사업부문별 매출은 △광학필름 부문 41% △모바일 필름·테이프 부문 36% △데코필름 부문 21% 등으로 구성됐다. 폴더블 스마트폰 보호필름의 본격적 확대와함께 데코필름 등 기존 사업부의 출하량 증가세 등이 예상된다.



이규하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그동안 세경하이테크의 투자의견을 보유로 유지한 것은 상장 이후 실적 가시성이 낮았기 때문"이라며 "하지만 3분기부터 폴더블 스마트폰 출하량 확대에 힘입어 본격적인 이익 회복세 구간에 진입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오는 2022년 고객사 폴더블 스마트폰 물량 확대에 힘입어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100.9% 증가한 323억원 수준을 기록하면서 이익이 빠르게 회복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이 연구원은 "최근 세경하이테크의 주가가 갤럭시 Z 시리즈 예약 판매 호조세로 양호했으나 추가 상승 여력이 남아 있다고 판단한다"며 "고객사의 유일한 히트 제품인 폴더블 스마트폰 세그먼트 집중 전략이 더욱 강력해질 것으로 예상하고 중화권과 북미 업체의 시장 진입도 본격화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특히 세경하이테크는 국내 디스플레이 업체 부품사로 국내 스마트폰 업체뿐 아니라 중화권 업체까지 하반기부터 폴더블 스마트폰 관련 부품을 독점 납품할 것으로 기대돼 중장기 성장성이 높다는 점이 매력적"이라고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