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빗썸·코인원·코빗 뭉쳤다…'트래블 룰' 합작법인 '코드' 출범

머니투데이 김평화 기자 2021.08.31 15:0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빗썸·코인원·코빗 뭉쳤다…'트래블 룰' 합작법인 '코드' 출범




국내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코인원·코빗이 '트래블 룰'(Travel Rule) 시스템 구축을 위한 합작법인 '코드'(CODE)를 공식 출범했다고 31일 밝혔다.

코드는 3사 공동 출자로 설립한 법인으로, 출자금은 총 9억원이다. 참여사들은 3분의 1씩 동등한 지분과 의결권을 갖는다. 초기 대표는 차명훈 코인원 대표가 맡을 예정이며, 향후 3사에서 지명한 대표이사들이 2년마다 번갈아서 대표직을 맡는다.

트래블 룰이란 거래소간 가상자산을 주고받을 때, 거래인의 실명 등 관련 정보를 확인해야 한다는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 규정이다. 이 규정은 특정금융거래정보법(특금법) 개정안에 따라 다음해 3월25일부터 발효된다.




CODE는 2022년 3월 말 이전을 목표로 트래블 룰 시스템을 더욱 견고하게 구축하고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CODE 관계자는 "앞으로 합작법인은 국제표준과 연동해 최고의 확장성을 확보해나갈 계획"이라며 "특금법을 통과할 국내 거래소뿐만 아니라 각 국가 별 신뢰 받는 글로벌 거래소들과 연동해 글로벌 스탠다드로 확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