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무역사기 막아주는 은행 상품은

머니투데이 김상준 기자 2021.07.23 14:2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하나은행사옥하나은행사옥




하나은행이 무역거래시 사기 등 위험을 방지하기 위해 국내 은행권 최초로 무역 위험거래 관리 자동화 시스템을 도입했다.

하나은행은 무역기반 이상거래(TBML)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트레이드 워치(Trade Watch) 시스템'을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TBML은 무역거래를 기반으로 하는 제재위험 거래·무역거래를 가장한 사기거래·무역 편취거래 등 이상거래, 의심거래를 의미한다. 트레이드 워치 시스템은 운송 관련 선박·운송 항로·무역 물품의 용도·무역거래 상대방과 관련자 등에 대한 점검 항목을 자동으로 관리한다. 점검 방법 등은 하나은행이 자체 개발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국내·외의 최신 무역거래 데이터를 기반으로 맞춤형 위험 조기경보 시스템을 구축해 커지고 있는 국제 제재 위험에 적극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또 불법 사기거래로부터 소비자를 보호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