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롯데호텔, 2021 '프리미엄 브랜드지수' 10년 연속 1위

머니투데이 유승목 기자 2021.07.22 09:05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다양한 브랜드 포트폴리오 구축, 선도적인 언택트 대응 등 호평

롯데호텔 서울. 사진=롯데호텔롯데호텔 서울. 사진=롯데호텔




롯데호텔은 '2021 프리미엄 브랜드지수(KS-PBI)'에서 10년 연속 호텔 부문 1위에 올랐다고 22일 밝혔다. 40여 년간의 호텔경영을 통해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멀티브랜드 포트폴리오를 확보해 다양한 호캉스(호텔+바캉스) 수요에 대응하고 있단 평가다.

프리미엄 브랜드지수는 한국표준협회와 서울대 경영연구소가 공동 개발한 브랜드 자산 평가모델로, 브랜드 인지도와 이미지, 사회적 책임 등을 평가해 산업군별 1위 브랜드를 선정한다.

롯데호텔은 프리미엄 랜드마크 호텔인 '시그니엘'과 클래식 어퍼 업스케일 호텔 '롯데호텔', 라이프 스타일 호텔 'L7호텔', 비즈니스 여행객에게 최적화한 '롯데시티호텔' 등을 운영하며 브랜드 정체성을 확립했다. 올해 러시아에 위치한 롯데호텔 상트페테르부르크가 '호텔판 미쉐린 가이드'로 불리는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에서 최고 등급 호텔에 선정되는 등 해외에서도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코로나19(COVID-19) 속 발빠른 언택트(Untact·비대면) 서비스와 디지털 플랫폼 활용도 돋보인단 평가다. 온라인 체크인과 드라이브 스루, 딜리버리 로봇 등 무인 서비스를 강화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국내 호텔 중 처음으로 라이브 커머스를 진행, 디지털 트렌드에 대응했다. 또 일회용 어메니티(객실비품)를 다회용 디스펜서로 교체하는 등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맞춰 친환경 정책을 펼치고 있다.

김현식 롯데호텔 대표이사는 "고객분들 덕분에 10년 연속 프리미엄 브랜드 1위의 영예를 안을 수 있었다"며 "40년의 노하우를 집대성한 롯데호텔만의 서비스 품질관리를 통해 세계가 먼저 찾는 글로벌 호텔 브랜드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