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지혜, 둘째 초음파 사진에 울컥 "꼬물꼬물 잘 자라는중"

머니투데이 이영민 기자 2021.06.21 13:3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가수 이지혜가 둘째 초음파 사진에 감격했다.

이지혜는 21일 인스타그램에 "첫 번째 검사는 잘 마쳤습니다"며 둘째 임신 근황을 전했다.

이지혜는 글과 함께 둘째 초음파 사진을 올렸다. 이지혜는 "꼬물꼬물 잘 자라고 있어요. 12주, 4개월, 너무 감동이었어. 울컥"이라며 감동 가득했던 당시를 떠올렸다.




또 이지혜는 양말도 함께 찍은 뒤 "고맙다 아가야"라고 덧붙였다.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 문재완과 결혼해 슬하에 딸 태리를 두고 있다. 최근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을 통해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 현재 이지혜는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서 둘째 임신 후 근황을 전하고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