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브레이브걸스 "'불후' 네 번째 출연에 승 無…1승하고 싶다"

뉴스1 제공 2021.06.19 18:3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불후의 명곡' 19일 방송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브레이브걸스가 '불후의 명곡' 출연 목표를 밝혔다.

19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부부 아티스트 특집이 펼쳐졌다.

이날 손호영은 활동명을 SHY로 바꿨다고 했다. 무슨 뜻인지 묻자 이름의 이니셜이라고 설명했다. 신유는 손호영이 자신의 우상이라고 밝히며 사인을 받고 싶다고 했다. 어릴 때부터 god의 노래를 들으며 자랐기 때문이라고. 옆에 있던 김태우는 "저한텐 저런 얘기를 한 번도 안 했다. 나도 god다"며 서운해했다.




브레이브걸스는 "네 번째 출연인데 한 번도 1승을 못 했다. 오늘은 1승을 하고 싶다"고 목표를 밝혔다. 브레이브걸스의 팬인 미라클라스는 브레이브걸스의 리허설을 보느라 대본 리딩에 전혀 집중하지 못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미라클라스는 브레이브걸스의 '롤린'을 성악으로 편곡해 선보였다. 또 나태주는 '롤린'에 맞춰 태권 퍼포먼스를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