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알고있지만,' 한소희 "원작 열렬한 팬, 작품 속 감정 공감 많이 됐다"

뉴스1 제공 2021.06.18 14:2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배우 한소희/ 사진제공=JTBC '알고있지만' © 뉴스1배우 한소희/ 사진제공=JTBC '알고있지만'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한소희가 '알고있지만,'에 출연한 이유에 대해 얘기했다.

18일 오후 JTBC 새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극본 정원/ 연출 김가람)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가운데, 배우 송강, 한소희와 김가람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한소희는 '알고있지만,'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일단 원작의 열렬한 팬이기도 했고, 사람이라면 사랑을 한다면 누구나 느낄 감정들에 공감이 많이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여태까지 기존에 봐왔던 멜로 드라마와 결이 다른 드라마를 지금 이 나이에 경험해보고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한소희는 전작 '부부의 세계'와 상반되는 이미지 변신을 하게 된 것에 대해 "실제로 제 모습과 유나비의 모습이 닮아있었다"라며 "이미지 변신이기 보다는 조금 더 제 몸에 맞는 옷을 입은 느낌이었다"라고 말했다.

한소희는 극 중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 역을 맡았다. 유나비는 혹독하고 허무하게 끝난 첫사랑의 기억으로 다시는 사랑에 휘둘리지 않겠다고 다짐하고 운명을 믿지 않는 인물이다.


한편 '알고있지만,'은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한소희 분)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 박재언(송강 분)의 하이퍼리얼 로맨스를 그린다. 오는 19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총 10부작, 주 1회 방송으로 편성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