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넷마블 '제2의 나라', 출시 첫날 韓 앱스토어 매출 1위

머니투데이 윤지혜 기자 2021.06.10 17: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넷마블/사진=넷마블




넷마블 (131,500원 1000 +0.8%)의 RPG(역할수행게임) '제2의 나라: Cross Worlds'가 출시 첫날 한국 애플 앱스토어에서 매출 1위를 기록했다.

넷마블은 10일 한국과 일본에서 제2의 나라를 공식 출시했다. 이날 오전 양국 구글 플레이에서 인기 1위를 차지했으며, 일본 애플 앱스토어에선 매출 6위에 올랐다. 이번 게임은 전날 사전 다운로드만으로도 한국과 일본 앱스토어에서 인기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지난 8일 먼저 선보인 중문 문화권인 대만과 홍콩 애플 앱스토어에서 각각 1위에 올랐다.



제2의 나라는 일본 게임사 레벨파이브와 스튜디오 지브리가 함께 제작한 '니노쿠니'를 모바일 게임으로 재해석했다. 카툰 렌더링 기술을 이용한 3D 그래픽과 수준 높은 컷신 등을 통해 한 편의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 게임을 할 수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