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유안타증권, 'We Know 대만 탑티어주식랩' 출시

머니투데이 구단비 기자 2021.06.07 09:4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제공=유안타증권/사진제공=유안타증권




유안타증권 (4,460원 65 -1.4%)이 7일 대만 증시에 직접 투자하는 랩어카운트(Wrap Account) 상품인 'We Know 대만 탑티어주식랩'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상품을 통해 고배당과 고성장 특성을 모두 갖춘 대만 우량주식에 관심있는 투자자들에게 대만 유안타 현지 계열사의 리서치 네트워크를 활용해 전문적인 투자일임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에 선보인 'We Know 대만 탑티어주식랩'은 대만 증시에 상장된 선두기업, 실적 우량주, 고배당주, 고성장주에 주로 투자한다. 현지 유안타금융그룹 계열사들의 리서치 네트워크를 활용한 유망 종목선정 및 리밸런싱으로 최적의 포트폴리오를 구성한다. 또한 대만 ETF 투자로 벤치마크 추종과 투자비중 조절을 실시하고 전략 종목으로 알파 수익을 추구한다.



대만은 정보통신기술(ICT)을 기간산업으로 발전시켜 왔고 반도체, PC·주변기기, 정밀기계 등의 영역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대만경제부 통계에 의하면 4차산업시대 진입과 코로나19 영향으로 반도체 수요가 폭발적으로 늘면서 최근 대만의 ICT제품의 수출이 급증하고 있다. 지난해 대부분 국가들이 역성장을 기록했지만 대만은 3.1%의 경제성장을 거뒀고, IMF는 대만의 올해 경제성장률을 4.7%에 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대만증권거래소 통계에 따르면 지난 10년간 대만 증시의 평균 배당수익률은 4.2%로 전세계 1위를 기록했으며, 2019년에는 상장기업의 배당성향이 무려 70%에 육박했다. 이에 외국인 투자자금이 대만 증시로 계속 유입되고 있다.


김주형 유안타증권 Wrap운용팀장은 "이 상품을 통해 전세계 주요 증시 중 배당수익률과 배당성향이 가장 높은 시장에 투자하는 효과는 물론 4차산업시대 도래에 따른 반도체 수요 급증으로 최대 수혜를 받는 대만 선두기업에 투자하는 효과까지 누릴 수 있다"며 "특히 대만 1위 증권사인 유안타증권과 자산운용사, 리서치센터 등 현지 전문인력의 협력을 통해 검증된 종목에 투자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이번 상품의 최소가입금액은 3000만원이며, 수수료는 일반형은 1회 선취로 1%, 후취로 연 1.6%를 징수하고, 성과보수형은 1회 선취로 1%, 일정 수익률 이상부터 고객과 합의한 성과보수를 징수한다. 유안타증권 전국 지점에서 가입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지점과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