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한달만에 5kg 뺐다" 악뮤 수현, 부모님에 혼나 '다이어트'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2021.05.17 22:2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JTBC '독립만세' 방송화면/사진=JTBC '독립만세' 방송화면




'독립만세' 5인방이 독립 후 달라진 점에 대해 이야기했다.

17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독립만세'에서는 마지막 촬영을 맞이한 출연자들의 소감이 이어졌다.

출연자들은 "추울 때 시작했는데 화면 나가는걸로 봤을 때는 3개월, 스튜디오까지 합하면 5개월의 대장정이었다"고 말했다.



독립 후 달라진 점이 있냐는 질문에 재재는 "술이 더 늘었다. 혼자 마시니까 말 할 친구가 없으니까 빨리 마시게 되더라"고 답했다.

수현은 "요리 스킬이 늘었다. 밥은 혼자 먹어도 맛있고 같이 먹어도 맛있다. 저도 혼자 밥을 못 먹었는데 독립하면서 혼자 먹는 밥도 괜찮더라"고 소감을 밝혔다.

스튜디오에는 앞서 수현이 독립 후 집에서 요리를 해먹는 먹방이 자료 화면으로 소개돼 웃음을 자아냈다.

수현을 보던 송은이는 "요즘 살이 빠진 것 같다"고 말을 건넸다.

이에 수현은 "부모님께 많이 혼났다. 한달 동안 5kg 뺐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찬혁은 "독립만세 전까지는 사람들이 저한테 '수현이(가 나오는) 비긴어게인 잘 보고 있어요' 하셨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서 저한테 잘 보고 있다고 하시고 수현이 만나도 제 얘기를 하신다고 하더라. 그게 제일 달라진 점"이라며 뿌듯한 모습을 보였다.

김민석은 "전에는 제가 밥값이 100만원 넘게 나왔다. 이제 그 밑으로 떨어졌다. 독립이 최고의 다이어트인 것 같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