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박성호, 코미디언 사이 윙크 무대에 "손흥민이 조기축구회 온 것"

뉴스1 제공 2021.05.15 19: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불후의 명곡' 15일 방송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박성호가 코미디언 출신 가수 윙크의 무대에 감탄했다.

15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코미디언 특집이 펼쳐졌다.

박준형&임혁필은 드라마 '모래시계'의 OST로 유명한 '백학'을 선곡했다. 코미디언들이 다시 날개를 펴고 무대에 서는 날을 기다린다는 의미를 담았다고 밝혔다. 박준형은 진지한 태도로 진정성 있는 무대를 보여줬다. 임혁필은 샌드아트로 코미디언 후배들에게 하고 싶은 말을 표현했다. 투표 결과 박준형&임혁필이 1승을 거뒀다.




송준근은 '태클을 걸지 마'를 선곡했다. 무대 중간에는 딸에게 보내는 메시지로 뭉클한 감동을 안겼다. 박준형&임혁필이 승리를 지켰다. 쌍둥이 가수 윙크는 '커피 한 잔'으로 마치 뮤지컬 같은 무대를 꾸몄다. 박성호는 희극인 사이 베테랑 가수인 윙크의 무대에 대해 손흥민이 조기축구회에 온 것과 같다고 비유하며 "공연장에 와서 공연을 보는 듯한 무대였다. 존경스럽고 대단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