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백상' 신혜선 vs 모델, 시스루 레이스 드레스 "어디 거?"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2021.05.15 01:0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스타일 몇대몇] '림 아크라' 2019 Spring 브라이덜 컬렉션 드레스 입은 배우 신혜선

배우 신혜선 /사진=백상예술대상 사무국, 림 아크라배우 신혜선 /사진=백상예술대상 사무국, 림 아크라




배우 신혜선이 청순한 드레스 룩을 뽐냈다.

지난 13일 신혜선은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7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 참석했다.

/사진제공=백상예술대상 사무국/사진제공=백상예술대상 사무국
신혜선은 움직일 때마다 은은하게 빛나는 화이트 레이스 드레스를 입고 청순한 매력을 물씬 풍겼다. 그는 깔끔한 포니테일 헤어스타일을 연출하고 작은 댕글 이어링을 착용해 얼굴을 화사하게 밝혔다.



화려한 액세서리를 생략한 신혜선은 핑크빛 치크와 섀도, 립 메이크업으로 생기를 더했다.

/사진=림 아크라/사진=림 아크라
이날 신혜선이 착용한 드레스는 '림 아크라' 2019 스프링 브라이덜 컬렉션 제품이다.


런웨이 모델은 짙은 스모키 메이크업을 연출하고 화관을 착용해 고풍스러운 느낌을 냈다. 모델은 살이 비치는 레이스 드레스를 그대로 착용한 반면, 신혜선은 코르셋 디자인의 원단을 덧댄 드레스로 노출을 줄였다.

한편 신혜선은 제57회 백상예술대상에서 드라마 '철인왕후'로 TV부문 최우수여자연기상 후보에 올랐다. 해당 상은 '펜트하우스' 김소연이 수상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