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김종민 "바보 소리 들어도 괜찮아…이상형은 날 무시하지 않는 여자" 폭소

뉴스1 제공 2021.05.12 23:1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라디오스타' 12일 방송

MBC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MBC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코요태 김종민이 '바보'라는 별명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김종민이 게스트로 나온 가운데 "실제로 바보라는 소리를 들으면 기분이 어떠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김종민은 "사실 좋다. 그렇게 나쁘지 않다"라고 대답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밖에서 '바보다, 바보' 해도 그냥 '예예' 한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MC 김구라는 "방송에서는 그렇다 해도 길거리 다니는데 바보라고 하는 경우가 있냐"라며 황당해 했다. 김종민은 "그럼요"라면서 "휴게소 가면 '바보다, 그 바보 있잖아' 하는데 그래도 괜찮다"라고 말했다.

MC 유세윤은 이상형에 대해 물었다. "이상형이 날 무시하지 않는 여자라고 하던데"라는 말에 김종민은 맞다며 "내가 사랑하는 여자가 날 무시하면 그건 좀 아닌 것 같다"라고 생각을 털어놔 폭소를 유발했다.


끝으로 김종민은 "바보는 귀엽고 괜찮은데 멍청이는 싫다. 어감이 다르다. 바보는 괜찮은데 멍청이는 조심해 달라"라고 당부하더니 "이상형은 아직 변함 없다"라고 해 웃음을 더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