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엑소 세훈, 사생팬 고충 토로 "전화 하루에 100통…하지마세요, 부탁"

뉴스1 제공 2021.05.11 17:2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엑소 세훈© News1엑소 세훈©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엑소 세훈이 사생팬에 대한 고충을 토로했다.

세훈은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팬들과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세훈은 군대에 간 멤버들의 근황을 대신 전하는가 하면, 일상적인 대화를 이어갔다. 그러다 전화가 왔고, 세훈은 팬들에게 당부했다.



세훈은 "부탁하겠다, 전화하지 말아달라"고 호소했다. 세훈은 "하루에 (사생팬들에게) 100통 정도 전화가 온다"며 "번호는 일부러 안바꾸고 있다, 바꿔도 또 오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한편 엑소는 오는 6일7일 스페셜 앨범 '돈트 파이트 더 필링'을 발매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