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김창열, 싸이더스HQ 엔터 부문장 사의…"일신상 이유"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2021.05.11 14:0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DJ DOC 김창열 /사진=머니투데이 DBDJ DOC 김창열 /사진=머니투데이 DB




그룹 DJ DOC 김창열이 싸이더스HQ 엔터 부문장에서 사퇴한다. 공식 선임 2달만이다.

11일 IHQ는 이날 오후 기업설명회 개최를 알리면서 "김창열 싸이더스HQ 엔터 부문장이 자진사임 의사를 밝혔다"며 "일신상의 이유로 사퇴한다"고 밝혔다.

김창열은 지난 3월11일 싸이더스HQ 엔터부문 새 대표로 선임됐음을 알린 바 있다.



싸이더스HQ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 IHQ의 엔터부문 기업이다. 배우 장혁, 김하늘, 엄기준, 오연서, 가수 god 박준형, EXID 혜린, 방송인 이봉원, 황제성, 박소현 등 다양한 연예인들이 포진돼 있다.

1994년 DJ DOC로 데뷔한 김창열은 대한가수 협회 이사 역임, 현 소속사 슈퍼잼레코드 이사를 맡아왔다.


한편 김창열은 지난달 19일 DJ DOC 멤버 이하늘의 친동생인 래퍼 이현배의 죽음 이후 이하늘과 갈등을 벌인 바 있다. 당시 이하늘은 "이현배가 객사한 건 김창열 때문"이라며 "지금까지 원인 제공을 해오고, 싸이더스 대표 자리에 앉았다고 그쪽 통해서 내가 심신미약이라는 말을 한다"고 원망을 드러낸 바 있다.

이와 관련해 김창열은 "함께 비지니스를 진행하기도 했었고 좋지 않았던 상황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나, 고인을 떠나보내는 슬픔이 가시지도 않은 채 오래전 일을 꺼내기엔 조심스러운 상황이다"며 "갑작스러운 비보에 혼란스럽고 애통한 시기인 만큼 억측과 추측은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부탁드린다"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