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박선주, '♥강레오' 별거설에 "이혼설 시달렸다"…쿨한 결혼생활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2021.05.10 13:2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보컬 트레이너 박선주/사진제공=SBS플러스보컬 트레이너 박선주/사진제공=SBS플러스




보컬 트레이너 박선주가 남편인 셰프 강레오와의 쿨한 결혼 생활을 언급했다.

10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강호동의 밥심'에는 보컬 트레이너 박선주, 국내 1호 프로파일러 권일용, 연애 전문 방송인 곽정은, 정신건강 전문의 양재웅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선주는 남편 강레오와의 별거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박선주는 자신은 딸과 제주도에, 남편 강레오는 곡성에서 지낸다고 밝힌 후 "수많은 별거설, 이혼설에 시달렸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박선주는 "남편의 귀가가 늦어도 연락하지 않는다"며 남다른 금슬의 비결을 털어놓았다. 박선주의 쿨한 가정사를 듣고 있던 권일용은 깊은 탄식을 내뱉으며 "너무 부럽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고.

곽정은은 연애과 이별에 대한 생각을 드러냈다.

과거 직설적이고 따끔한 연애 조언으로 화제가 됐던 곽정은은 "예전에는 섹시해보이기 위해 긴 머리, 하이힐만 고집했지만 지금은 아니다"라며 파격적인 쇼트커트 스타일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곽정은은 호된 이별을 겪고 인도에 가서 명상을 배우게 됐다며 이제는 돈도 남자도 필요 없다고 충격 고백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곽정은은 또 외모도 연애관도 180도 달라지게 만든 이별 스토리를 공개한다.

한편 '강호동의 밥심'은 10일 9시 방송을 마지막으로 종영한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