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마인' 이보영 "생전 안해본 캐릭터…동떨어진 이야기 호기심 생겼다"

뉴스1 제공 2021.05.07 14:2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이보영/tvN © 뉴스1이보영/tvN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이보영이 '마인'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이보영은 7일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tvN 새 주말드라마 '마인'(극본 백미경/연출 이나정) 제작발표회에서 "저는 이 드라마에 출연하게 된 게 여러 배우, 한 캐릭터가 중점이 아니라 많은 얘기가 나와서 협업해 조화를 이루면 재미있는 드라마가 나오겠다는 기대감으로 출연하게 됐다"며 "재밌게 촬영하고 있어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또 백미경 작가와 호흡하게 된 데 대해 "대본은 쉽고 재밌게, 빨리 읽었다"며 "내가 여기에서 이걸 잘 할 수 있을까 했다. 왜냐하면 생전 안 해본 캐릭터였다"면서 "드라마를 선택했던 게 현실에 발 붙어있는 캐릭터가 많았다. 그런 걸 표현하는 게 이해하기가 쉬웠다. 이번에는 동떨어진, 다른 세상 이야기 같은 느낌이 들어서 거기에 호기심도 생기면서 잘 할 수 있을까 걱정도 들었지만 재밌게 읽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마인'은 세상의 편견에서 벗어나 진짜 나의 것을 찾아가는 강인한 여성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로 이보영 김서형 이현욱 옥자연 차학연 등이 출연한다. 오는 8일 오후 9시 첫 방송.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