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홍기, 곧 FNC 엔터 이사 선임되나?…"좋은 소식 있을 듯"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2021.05.06 07:0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가수 겸 배우 이홍기가 곧 FNC 이사직을 달 것 같다고 밝혔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어린이날을 맞아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어린이' 특집으로 꾸며져 가수 겸 배우 이홍기, 함은정, 배우 왕석현, 이유진, 전성초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이홍기는 "정확히 민간인 된 지 이틀 차"라며 전역 후 첫 예능으로 '라디오스타'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홍기는 첫 예능을 '라디오스타'로 선택한 이유로 "제가 '라디오스타'를 항상 어려워 한다"며 "매도 먼저 맞는 게 나으니까 (출연했다)"라고 밝혔다.

MC 김구라는 이홍기에 대해 "FNC의 이단아라고 생각했는데 여러 사건, 사고가 있고 나서는 FNC의 모범생이다. 아무런 논란이 없고 청정 구역"이라고 소개했다.

이홍기는 "도대체 나를 어떻게 생각했기에 제가 그러냐"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이홍기는 FNC 한성호 대표와의 관계에 대해 "군입대 하기 전에 저희가 재계약 하는 시즌이었다. 이런저런 얘기 많이 나눴는데 지금은 '베스트 프렌드'(절친한 친구)가 되어가는 단계"라고 밝혔다.

이어 "서로 좋은 감정으로, 회사가 많은 일 터지고 정신 차렸는지 서로 잘 맞추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이홍기는 "전역 후 제게 '회사 이사직 줘야 하지 않냐'고 많이들 물어보시더라. 그룹 비투비 은광씨가 이사직 달았다는 기사가 뜨면서다. 제 후배니까 좀 서운한 것 같은데, 들리는 소문에 좋은 소식이 있을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홍기는 FNC엔터테이먼트 소속으로 그룹 FT아일랜드로 활동했으며, 드라마 '화유기' '미남이시네요' 등에서 배우로도 활약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