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재성 5호 도움' 홀슈타인 킬, 잔트하우젠 제압…3위 도약

뉴스1 제공 2021.05.05 08:1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리그 5골 5도움, 시즌 통틀어 7골 5어시스트

홀슈타인 킬 미드필더 이재성(왼쪽). (홀슈타인 킬 SNS 캡처) © 뉴스1홀슈타인 킬 미드필더 이재성(왼쪽). (홀슈타인 킬 SNS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독일 분데스리가2(2부리그) 홀슈타인 킬에서 뛰는 이재성(29)이 시즌 5호 도움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이재성은 5일(한국시간) 독일 킬의 홀슈타인-슈타디온에서 열린 SV 잔트하우젠과의 2020-21 분데스리가2 홈 경기에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했다. 그는 킬이 1-0으로 리드하던 후반 24분 야니 루카 세라의 골을 도우며 2-0 승리에 힘을 보탰다.

이재성은 리그 5번째 도움(5골)을 올리며 팀의 완승을 이끌었다. DFB 포칼 등을 통틀어서는 이번 시즌 7골 5도움을 기록 중이다.



이날 열린 잔트하우젠전은 앞서 킬 선수단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순연된 경기였다. 킬은 팀 내 확진자가 여러 명 나오면서 시즌 막판 순위 경쟁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날 승리한 킬은 승점 53(15승8무6패)로 선두 보훔(승점 60), 그로이터 퓌르트(승점 57)에 이어 3위에 자리했다. 킬은 보훔 등 다른 팀들에 비해 2경기를 덜 치른 상태다. 31경기를 소화한 함부르크(승점 52)가 킬을 바짝 추격하고 있다.

이재성은 '4-1-4-1' 포메이션에서 전방 공격수 뒤에 자리한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했다.

킬은 전반 22분 핀 바르텔스의 선제골로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하우케 발의 패스를 받은 바르텔스가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을 1-0으로 마친 킬은 후반 24분 세라의 쐐기골로 승기를 잡았다. 이재성의 패스를 받은 세라가 페널티박스 왼쪽으로 돌파한 뒤 골키퍼 키를 넘기는 절묘한 칩샷으로 2번째 골을 터트렸다.


이재성은 후반 42분에 니클라스 하우프만과 교체돼 경기를 마쳤고, 킬은 결국 2-0으로 승리를 거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