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RE:TV] 김리을, BTS가 선택한 디자이너…비아이지·써드아이와 미니 패션쇼

뉴스1 제공 2021.05.05 05: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비디오스타' 4일 방송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 뉴스1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비디오스타'에 김리을 디자이너가 출연했다.

지난 4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BTS의 한복 정장을 만들어 더욱 화제가 된 김리을 디자이너가 출연했다. 이날 '비디오스타'는 'K-전문가 특집, 코리아클라쓰'로 꾸며져 한국홍보전문가 서경덕 교수, 명승권 가정의학과 전문의, 배상훈 프로파일러가 함께했다.

김리을 디자이너는 '트로트의 민족' 출연자를 위해 한복 정장 100벌을 만들던 도중, BTS 소속사의 요청에 화제가 된 BTS의 지민, 슈가 제이홉의 한복 정장을 만들게 됐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이어 김리을 디자이너는 한복 원단으로 정장을 만들게 된 이유에 대해 한옥마을 등에서 한복 대여문화가 활성화되기 시작한 시점, 외국인을 대상으로한 한복 대여 사업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원단은 극찬을 받지만 입기에는 불편한 한복을 현대식 정장으로 만들기로 한 것.

그러나 김리을 디자이너는 오히려 한국에서 자신의 작품이 대박이나자 대여 사업이 아닌 광고회사를 열게 됐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처음 한현민 씨의 한복 정정 화보를 했다. 돈을 버는 게 아니라 한복과 한국을 알리는 일을 해야겠다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이후 그는 광고회사의 수익으로 다양한 아티스트들의 한복 정장을 무료로 제작해 한복을 알리는 데 힘쓰고 있다고.

이날 김리을 디자이너는 최근 한복을 자신의 문화라고 주장하며 국민적 분노를 산 중국의 신 동북공정에 대한 이야기와 세계가 주목하는 '한국의 HIP'에 대해 감각적인 미니 강의를 선보였다. 더불어 미니강의에 앞서 그룹 비아이지(B.I.G)의 건민, 제이훈, 희도와 그룹 써드아이(3YE)의 유지, 유림 하은과 함께 한복 원단을 이용한 정장부터 라이더 재킷까지 다양한 미니 패션쇼를 열어 다채로운 볼거리를 안겼다.


한편,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