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최고기 "유깻잎, 나와 부부로는 끝났지만 딸에겐 언제나 엄마"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2021.05.04 11:4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유튜버 최고기와 그의 딸 솔잎/사진제공=우먼센스유튜버 최고기와 그의 딸 솔잎/사진제공=우먼센스




유튜버 최고기가 이혼 후 딸 솔잎이를 홀로 키우는 '싱글 대디'로서의 삶과 전 아내 유깻잎에 대해 언급했다.

월간지 '우먼센스'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유튜버 최고기와 솔잎 부녀의 화보를 공개했다.

최고기는 구독자 16만명을 보유한 유튜브 채널 '최고기 ENTJ'를 운영하는 유튜버다. 그는 2016년 뷰티 유튜버 유깻잎과 결혼해 같은 해 딸 솔잎이를 품에 안았으나 지난해 이혼했다.



이후 최고기는 전 아내 유깻잎과 함께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우리 이혼했어요'에서 재결합 의지를 드러낸 바 있으나 결국 이뤄지지 않았다. 최근 그는 여자친구와 열애중임을 밝혔으며, 이 사실을 전 아내인 유깻잎도 알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유튜버 최고기와 그의 딸 솔잎/사진제공=우먼센스유튜버 최고기와 그의 딸 솔잎/사진제공=우먼센스
최고기는 싱글 대디의 일상에 대해 "아빠와 엄마의 역할을 동시에 하는 게 어렵지만 하나씩 배우고 있다"며 "솔잎의 머리를 예쁘게 묶기 위해 미용실에서 사용하는 가발을 사서 연습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유치원 모임에 적극적으로 참석하기도 한다"며 "엄마들 사이에서 홀로 아빠지만 괜찮다. 싱글 대디도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줄 것"이라고 의지를 드러냈다.

최고기는 전 아내 유깻잎에 대해 "나와 부부로서 관계는 끝났지만 솔잎에게는 언제까지나 엄마"라며 "부모로서 만나는 데에는 불편함이 없다"고 말했다.


최고기는 이혼과 한부모 가정에 대해 "이혼은 무거운 일이지만 감추거나 움츠려들 일은 아니다"라며 "한부모 가정이 불행할 것이란 것 또한 편견"이라고 말했다.

한편 최고기와 딸 솔잎 양의 인터뷰 전문과 화보는 '우먼센스' 5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