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애플도 접을까?…"2023년 8인치 폴더블 아이폰 나온다"

머니투데이 박효주 기자 2021.05.04 08:0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대만 밍치궈 연구원 보고서
삼성전자 제칠 수도

폴더블 아이폰 예상 렌더링 /사진=맥루머스폴더블 아이폰 예상 렌더링 /사진=맥루머스




애플이 오는 2023년 폴더블(접이식) 아이폰을 내놓고, 스마트폰 폼팩터 경쟁에 뛰어들 것이라 관측이 제기됐다. 특히 애플 폴더블폰은 현재 시장을 주도하는 삼성전자를 제치고 최대 승자로 자리매김할 것이란 전망도 더 해져 관심이 쏠린다.

2일(현지시각) 외신 맥루머스는 애플 전문 분석으로 알려진 밍치궈 TF인터내셔널 증권 연구원 보고서를 인용해 애플이 2023년 8인치 폴더블 아이폰을 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밍치궈 연구원은 "애플이 2023년 8인치 QHD+ 플렉서블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를 장착한 폴더블 아이폰을 출시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삼성 디스플레이와 삼성 파운드리가 독점으로 관련 부품을 공급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2023년 폴더블 아이폰 출하량은 1500만~2000만대가 수준이 될 전망이다.



현재 폴더블폰은 삼성전자를 주축으로 중국 화웨이와 샤오미, 모토로라 등만 내놓고 있지만 2023년에는 모든 제조사가 관련 제품을 내놓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중 최대 수혜자는 애플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밍치궈 연구원은 "폴더블 제품이 미래에 스마트폰, 태블릿, 랩톱(노트북) 간의 경계를 흐릿하게 할 것으로 보인다"며 "생태계와 하드웨어 디자인 이점으로 애플이 폴더블폰 시장에서 최대 승자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다만 그는 "아직 공식적으로 폴더블 아이폰 개발이 시작되지 않았다"고 덧붙이며 자신의 전망이 틀릴 수 있다는 단서를 달았다.

밍치궈의 폴더블 아이폰 출시 전망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 3월에도 7.5~8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폴더블 아이폰을 2023년 출시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당시에도 그는 "핵심 기술 및 문제 해결 등에 따라 출시 일정이 달라질 수 있다"고 부연했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