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SAP 인수 10년' 석세스팩터스…"직원경험 관리로 한국서 HR혁신할것"

머니투데이 백지수 기자 2021.04.28 10:4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이성열 SAP코리아 대표  /사진 제공=SAP코리아이성열 SAP코리아 대표 /사진 제공=SAP코리아




SAP에 인수된지 10주년을 맞이한 SAP 석세스팩터스(이하 '석세스팩터스')가 기존 인적자원관리(HCM)보다 진화한 클라우드 기반 인적경험관리(HXM) 플랫폼의 한국 영업을 확대한다고 28일 밝혔다.

석세스팩터스는 이날 오전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직원 경험(EX, Employee Experience) 격차 해소' 조사 결과를 발표하며, 석세스팩터스의 HXM을 도입한 국내 기업들도 인사 관리(HR) 디지털 혁신에 높은 성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석세스팩터스는 당초 HCM 등 기업용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기업으로 2011년 SAP에 인수됐다. 주로 클라우드 기반 인사 관리 솔루션을 전세계 기업들에 공급해 왔다. 한국에서도 두산그룹과 현대모비스, KB국민은행, 아모레퍼시픽, 롯데케미칼,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등 다양한 업종의 기업들이 석세스팩터스 제품을 쓴다.



석세스팩터스 국내 총괄인 박세진 본부장은 "SAP 석세스팩터스는 HR 전 영역을 지원하는 유연성과 확장성을 갖춘 통합 솔루션으로서 기업의 비즈니스 니즈(경영적 요구사항)를 효과적으로 반영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박 본부장은 석세스팩터스가 코로나19가 유행하기 전인 2019년부터 인적 자원을 조직 내에서 개별 직원들이 업무를 하는 방식과 몰입도 등 '직원 경험' 또는 '인적 경험'(HX, Human Experience)을 높이기 위한 HXM 중심의 시스템 혁신을 진행해 왔다고 밝혔다. 클라우드 기술을 기반으로 HXM을 이용하면서 기업들이 전략 수립을 위한 데이터와 인사이트를 확보하고 직원의 생산성과 업무 참여도를 높일 수 있다는 설명이다.

박 본부장은 "전 세계 7000곳 이상의 기업 고객이 SAP석세스팩터스를 활용하고 있다"며 "국내에서도 대기업부터 중소기업·스타트업·비영리 기관까지 다양한 업종의 기업이 이를 도입을 완료했거나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두산그룹은 전 계열사에 클라우드 기반 인사운영 모듈인 석세스팩터스 임플로이 센트럴과 경험관리 모듈 퀄트릭스를 도입해 HXM 플랫폼을 구축했다. KB국민은행은 은행 최초로 석세스팩터스의 글로벌 클라우드 HR 솔루션을 채택해 HR 플랫폼 구축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현대모비스는 이에 앞서 2019년부터 SAP 석세스팩터스 성과관리 모듈을 도입해 활용 중이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도 지난해 석세스팩터스를 도입하고 1차 구현을 완료했으며 최근 추가로 고도화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특히 코로나19 이후 재택근무와 애자일(Agile, 민첩한) 조직 운영 등으로 경영 환경이 급변하면서 개별 직원들의 인적 경험 관리가 코로나19 이전보다 더 중요해졌다고 박 본부장은 밝혔다.

그러면서 최근 석세스팩터스가 SAP 자회사 퀄트릭스, 포레스터 컨설팅, EY 등과 진행한 '직원 경험 격차 해소' 조사 결과를 통해서도 직원 경험 관리 중요도가 높아졌다는 점을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 2월 전세계 기업들의 인사 담당자와 정규직원 9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 조사 결과에 따르면 직원경험이 인사 전략의 중요한 요소라고 여기는 인사 담당자 수가 지난 2년 간 3배 가까이 증가했다. 직원경험을 위한 기업 예산도 같은 기간 6%에서 11%로 늘어났다. 직원경험 관리를 위한 노력이 조직의 민첩성과 직원의 민첩성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고 응답한 인사담당자는 각각 67%, 59%로 집계됐다.

박 본부장은 한국에서도 이처럼 HXM을 도입하기 위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석세스팩터스는 이같은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최근 자사 솔루션 중 인공지능(AI)·기계학습(머신러닝) 기반 교육 추천 기능에 대한 한국어를 지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국내 고객에게 특화된 요구 사항도 HXM에 활발히 반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박 본부장은 "석세스팩터스는 전 세계 100여개국에 대한 현지화와 대응이 가능한 글로벌 솔루션으로 한국에서도 사용이 활발하다"며 "앞으로 전문가와 구현 파트너사로 이루어진 지원 조직을 마련해 고객에게 안정적이고 성공적인 SAP 석세스팩터스 솔루션 구현과 운영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성열 SAP코리아 대표도 "석세스팩터스는 코로나19로 그 필요성이 더욱 커진 회복 탄력성 높은 비즈니스를 위한 최적의 솔루션"이라며 "최근 관심이 커지고 있는 직원 경험 관리에 대한 인사이트(통찰)를 공유하고 이를 기반한 HR 디지털 혁신 전략을 소개하게 돼 뜻깊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