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김수미·윤다훈, 'AI피해 오리농가 살리기' 아름다운 동참

뉴스1 제공 2021.04.19 13:2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오리고기 소비촉진 공동상생 프로젝트 홍보대사 위촉

1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열린 '2021 오리산업 발전 및 소비촉진을 위한 MOU 체결식'에서 김만섭 오리자조금관리위원장과 배우 김수미, 윤다훈이 오리고기를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오리자조금관리위원회와 (사)한국오리협회,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날 어려운 오리농가·산업을 알리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홍보대사로 위촉된 배우 김수미와 윤다훈은 침체돼 있는 오리 산업의 어려움에 공감하는 뜻으로 재능기부 형식으로 홍보대사 활동을 할 예정이다. 2021.4.19/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1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열린 '2021 오리산업 발전 및 소비촉진을 위한 MOU 체결식'에서 김만섭 오리자조금관리위원장과 배우 김수미, 윤다훈이 오리고기를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오리자조금관리위원회와 (사)한국오리협회,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날 어려운 오리농가·산업을 알리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홍보대사로 위촉된 배우 김수미와 윤다훈은 침체돼 있는 오리 산업의 어려움에 공감하는 뜻으로 재능기부 형식으로 홍보대사 활동을 할 예정이다. 2021.4.19/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서울=뉴스1) 최대호 기자 = 배우 김수미와 윤다훈이 '오리농가·오리산업 살리기' 공동상생 프로젝트에 동참한다.

두 사람은 오리자조금관리위원회와 사단법인 한국오리협회, 농림축산식품부가 함께하는 '오리농가·오리산업 살리기 공동 상생 프로젝트' 홍보대사로 나섰다.

홍보대사 위촉식은 11일 오전 서울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 8층 엘가든홀에서 열린 프로젝트 MOU 체결 행사와 함께 진행됐다.



행사에는 김수미, 윤다훈을 비롯해 김만섭 오리자조금관리위원장(한국오리협회장), 박홍식 농림축산식품부 축산경영과장 등이 참석했다.

김수미와 윤다훈은 AI, 코로나19 등으로 침체 되어 있는 오리 산업의 어려움에 공감하는 뜻으로 재능기부를 통한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오리고기 소비촉진을 위한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치기로 약속했다.

'수미네 반찬' '수미산장'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집밥 문화 활성화를 이끈 김수미는 지난해 3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대구·경북 및 강원 평창군에 오리 백숙을 기부하는 등 오리고기와 인연을 이어온 바 있다.

이번 홍보대사 활동을 통해 가정 내 오리고기 소비촉진을 위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김수미는 "대한민국 오리 농가를 위한 뜻깊은 프로젝트에 동참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건강은 물론 맛도 좋은 국내산 오리고기가 저처럼 국민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윤다훈은 "평소 오리고기를 좋아해 즐겨 먹는다"며 "다양한 오리고기를 맛있게 먹는 모습을 노출해 국내산 오리고기 소비에 힘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홍보대사 선정 소감을 밝혔다.

김만섭 협회장은 "대한민국 오리 농가를 살리기 위해 재능기부로 홍보대사 역할을 수락해 준 김수미·윤다훈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MOU 체결을 통해 위축된 오리 산업에 활기를 불어넣고, 오리 농가에 힘을 실어줄 수 있도록 보다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1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열린 '2021 오리산업 발전 및 소비촉진을 위한 MOU 체결식'에서 김만섭 오리자조금관리위원장과 배우 김수미, 윤다훈이 업무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오리자조금관리위원회와 (사)한국오리협회,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날 어려운 오리농가·산업을 알리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홍보대사로 위촉된 배우 김수미와 윤다훈은 침체돼 있는 오리 산업의 어려움에 공감하는 뜻으로 재능기부 형식으로 홍보대사 활동을 할 예정이다. 2021.4.19/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1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열린 '2021 오리산업 발전 및 소비촉진을 위한 MOU 체결식'에서 김만섭 오리자조금관리위원장과 배우 김수미, 윤다훈이 업무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오리자조금관리위원회와 (사)한국오리협회,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날 어려운 오리농가·산업을 알리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홍보대사로 위촉된 배우 김수미와 윤다훈은 침체돼 있는 오리 산업의 어려움에 공감하는 뜻으로 재능기부 형식으로 홍보대사 활동을 할 예정이다. 2021.4.19/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