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브레이브걸스 "정산 아직…학자금 대출+마이너스 통장 갚을 것"

머니투데이 이영민 기자 2021.04.16 21:01
의견 1

글자크기

/사진제공=KBS/사진제공=KBS




역주행 신화를 이룬 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정산을 받은 뒤 지출 계획을 밝혔다.

브레이브걸스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컴백홈'의 온라인 전용 스핀오프 콘텐츠인 '컴백홈TV'에 출연해 "아직 정산을 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정산을 받으면 1순위로 하고 싶은 게 뭐냐'는 질문에 "마이너스 통장과 학자금 대출을 갚는 것"이라고 답했다. 최종 꿈은 "2021년 연말 시상식에 브레이브걸스의 이름으로 서는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멤버 은지는 "어제 오랜만에 위문공연을 다녀왔는데 고향집에 간 기분이었다. 언택트 공연이라서 너무 아쉬웠다"면서 대면 공연으로 국군장병들을 만날 날을 소망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의견 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