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맛남의 광장' 백종원, 뇨끼 요리한 이청아 질투? "다음엔 나도 양식한다" 웃음

뉴스1 제공 2021.04.08 22:0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SBS '맛남의 광장' 캡처 © 뉴스1SBS '맛남의 광장'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맛남의 광장'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이청아를 질투(?)했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는 배우 이청아가 게스트로 나온 가운데 '청아 무 뇨끼'라는 요리를 선보였다.

이청아는 능숙하게 자신만의 레시피대로 요리를 만들었다. 완성된 로제 소스를 튀겨낸 무에 얹자 모두가 감탄사를 내뱉었다.



군침 도는 비주얼에 김희철은 "백야식당이 업그레이드 된 느낌이야!"라고 소리쳤다. 옆에 있던 백종원은 삐친 표정으로 웃음을 샀다. 특히 백종원은 "다음부터 나 양식한다"라고 농을 던져 웃음을 더했다.


이후 백종원은 이청아표 뇨끼를 가장 먼저 맛보고 감탄했다. "이거 그대로 팔아도 되겠다"라며 극찬하자 이청아는 뿌듯해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