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광주은행, 이틀간 토스와 인적 교류…"지역적 한계 넘겠다"

머니투데이 김상준 기자 2021.04.08 16:05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광주은행 제공/사진=광주은행 제공




광주은행이 모바일 금융 플랫폼 토스(toss)를 운영하는 핀테크 업체 비바리퍼블리카와 인적 교류를 진행했다.

광주은행은 지난 1일부터 이틀간 비바리퍼블리카 본사에서 양사 사이 인적 교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 2월 디지털 금융 신규 서비스 및 제휴 마케팅 활성화를 위한 광주은행-토스 업무 협약식에서 송종욱 광주은행장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광주은행에 따르면 행원 및 과장 등 8명의 광주은행 직원들은 이틀간 비바리퍼블리카 본사로 출근해 토스 직원들의 업무 방식을 체험했다. 양사의 제휴 사업인 '입출금계좌 신규 마케팅 방안'에 대한 문제 현상 파악 및 결론 도출 과정을 토스의 업무 방식에 따라 진행하는 등이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한 광주은행의 한 직원은 "은행 조직 문화는 다소 수직적인데 반해 토스의 의사결정 방식은 상당히 자유롭고, 수평적이었다"며 "미래 디지털 금융의 성장 방향에 대한 의견 공유와 동시에 효율적인 업무방식과 조직문화가 미치는 긍정적인 파급력을 절실히 느꼈다"고 말했다.

송 은행장은 "광주은행은 지방은행의 지역적 한계를 뛰어넘기 위해 디지털 역량 강화로 대면 및 비대면 채널 영업 혁신에 힘쓰고 있다"며 "앞으로 핀테크 및 빅테크 기업의 금융산업 진출 등 금융권의 치열한 경쟁 환경이 예상되는 가운데 광주은행은 변화와 혁신으로 무장해 내실있는 질적 성장을 이뤄낼 것"이라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