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김창열, 장혁·김하늘 소속 싸이더스HQ 새 수장…iHQ 엔터 부문 대표 선임

뉴스1 제공 2021.03.11 08:2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가수 김창열/뉴스1 © News1가수 김창열/뉴스1 © News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그룹 DJ DOC 멤버 김창열이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 iHQ(아이에이치큐)의 엔터테인먼트 부문의 새 대표로 선임됐다고 iHQ가 11일 밝혔다.

이에 김창열은 싸이더스HQ의 새 수장이 되어 회사를 이끈다.

싸이더스HQ는 배우 장혁, 김하늘, 엄기준, 오연서, 가수 god 박준형, EXID 혜린, 방송인 이봉원, 황제성, 박소현 등 배우부터 가수, 방송인 등 다양한 연예인들이 포진되어 있는 매니지먼트 회사이다.



김창열 대표는 지난 1994년 그룹 DJ DOC로 데뷔해 수많은 히트곡들을 발매하며 대중가요의 선두주자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또 대한가수 협회 이사 역임, 현 소속사 슈퍼잼레코드 이사를 맡아온 만큼 오랜 시간 동안 연예계 생활을 통해 쌓은 노하우를 살려 글로벌 컨텐츠 미디어 그룹을 목표로 하며 변화에 앞장선다.

이에 김창열은 "전반적인 매니지먼트 사업부에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며 "드라마 제작과 더불어 배우들이 현장에서 충분한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했다.

예능 사업과 관련해서는 "케이블TV 채널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더 즐거운 상상을 하고 있다"며 "소속 배우들이 영역을 넘나들며 즐겁게 활동할 수 있도록 앞으로 변화된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라고 했다.


이어 "음악사업부에서는 가수 활동 경험을 살려 싸이더스HQ만의 색과 음악 영역을 넓힐 수 있도록 아낌없이 투자할 예정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