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학폭 최악" 글 쓴 송하예 측 "지수 저격 NO…학폭 피해 경험"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2021.03.04 22:5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가수 송하예/사진=송하예 인스타그램가수 송하예/사진=송하예 인스타그램




가수 송하예가 학교 폭력(학폭) 논란에 휩싸인 배우 지수를 저격했다는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송하예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디어 인정. 학폭 진짜 최악이었음. 사필귀정. 피해자 동창회 각"이라는 글을 남겼다.

송하예가 이같은 게시물을 올리자 누리꾼들은 같은 날 학교 폭력 가해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한 지수를 저격한 것이 아니냐고 추측했다.



특히 송하예와 지수의 출신 학교가 같은 지역이었기 때문에 이 추측에 더 무게가 실렸다.

송하예는 서울 강북구 미아동 성암여중, 노원구 월계동 염광고를 졸업했으며, 지수는 서울 강북구 우이동 서라벌중, 노원구 중계동 서라벌고를 졸업했다.

그러나 이날 스타뉴스에 따르면 송하예 측 관계자는 송하예가 특정인을 저격한 것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송하예 측은 "송하예도 어렸을 때 학폭 피해를 받은 적이 있다"며 "그렇기에 이번 글은 특정인을 저격을 한 게 아니라 최근 학폭 논란이 많아져서 글을 하나 쓰며 학폭에 대해 언급한 것일 뿐"이라고 밝혔다.

송하예는 글을 올린 지 얼마 되지 않아 인스타그램에서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