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직방 "이직 보너스 최대 1억 드립니다"..초봉 6000만원 '파격'

머니투데이 유엄식 기자 2021.02.26 11: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직방 "이직 보너스 최대 1억 드립니다"..초봉 6000만원 '파격'




부동산 정보 플랫폼 직방이 개발인력 영입에 적극 나선다. 경력자에 최대 1억원 사이닝 보너스를 제시했고, 초임 개발자도 업계 최고 수준의 연봉을 책정했다.

직방은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해 임금체계를 이런 내용으로 임금체계를 대폭 개편한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상반기 입사 지원한 경력 개발직군은 기존 직장에서 받고 있는 연봉 1년치에 달하는 금액을 사이닝 보너스로 전원 지급한다. 최대 한도는 1억원이다.



새로 채용할 개발직군(개발자, 데이터 엔지니어링) 초봉은 업계 최고 수준인 6000만원으로 결정했다.

기존 재직자도 개발직은 2000만원, 비개발직은 1000만원 연봉을 일괄 인상한다.


안성우 직방 대표는 "회사 비전인 주거문화 혁신을 위해 IT 인재 확보가 중요한 미션이 됐다"며 "스타트업계를 선도하는 다양한 시도를 통해 훌륭한 인재를 모시고 새로운 혁신을 만들어 낼 것"이라고 말했다.

직방은 이번 임금체계 개편에 앞서 오프라인 사무실을 폐쇄하고 전면 디지털 근무(클라우드 워킹)를 시도한 바 있다.

이 기사의 관련기사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