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기아, 美 내구품질 평가 '1위'…벤츠에 25점·BMW에 11점 앞서

머니투데이 이강준 기자 2021.02.19 10:0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기아 K5/사진제공=기아기아 K5/사진제공=기아




기아가 미국 최고 권위의 내구품질 평가에서 역대 최초로 일반브랜드 1위를 달성했다고 19일 밝혔다.

기아는 지난 18일(현지시간)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Power)가 발표한 '2021 내구품질조사(VDS, Vehicle Dependability Study)'에서 18개 일반브랜드 가운데 가장 우수한 평가를 받으며 최우수 내구품질 일반브랜드상을 받았다. 고급브랜드까지 포함한 32개 전체 브랜드서도 3위를 차지했다.

VDS는 차량 구입 후 3년이 지난 고객들을 대상으로 177개 항목에 대한 내구품질 만족도를 조사한 뒤, 100대당 불만 건수를 집계한다. 점수가 낮을수록 품질만족도가 높다는 걸 뜻한다.



기아는 97점을 받아 일반브랜드 순위가 전년 대비 6계단이나 상승하며 기아 최초로 일반브랜드 1위를 달성했다. 도요타(98점), 뷰익(100점), 현대(101점), 쉐보레(115점)가 차례로 2~5위에 이름을 올리며 뒤를 이었다. BMW는 108점, 메르세데스-벤츠는 122점이었다.


차종별로는 △K5는 중형 △스포티지는 소형 SUV △쏘렌토는 중형 SUV 차급에서 각각 1위에 올라 총 3개 차종이 '최우수 품질상(Segment Winner)'을 수상했다.

올해 VDS는 2017년 7월부터 2018년 2월까지 미국에서 판매된 차량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고급 브랜드 14개를 포함해 총 32개 브랜드, 153개 모델, 3만3251대의 차량이 설문 대상이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