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캠시스, 광명시와 초소형 전기차 보급 활성화 위한 MOU 체결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1.02.17 13:4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광명시 박승원 시장(왼쪽), 캠시스 박영태 대표이사가 17일 경기도 광명시청 영상회의실에서 협약식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광명시 박승원 시장(왼쪽), 캠시스 박영태 대표이사가 17일 경기도 광명시청 영상회의실에서 협약식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캠시스 (2,645원 50 -1.9%)는 경기도 광명시와 함께 초소형 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광명시는 올해 초소형 전기차 보조금으로 전국 최고 수준인 500만원을 책정했다.

광명시민은 국고 보조금 400만원과 지자체 보조금 500만원을 지원받아 총 90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캠시스와 광명시는 오는 12월 31일까지 초소형 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하고, 광명시 내 협력업체 지정을 통해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 정비 네트워크를 구축할 예정이다.

또 광명시민이 차량을 구매할 시 국고 및 지자체 보조금 지원 외에 별도 할인 프로모션을 제공하고, 관용 목적의 초소형 전기차 공급 등에 대해서도 추가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박영태 대표는 “수도권 서남부 교통의 허브로 꼽히는 광명시와 이번 초소형 전기차 보급 활성화 협약을 맺게 되어 더욱 뜻 깊다”며 "이번 협약이 미세먼지 저감 등 시내 대기환경 개선은 물론, 차량을 직접 운전하는 일반 시민 및 사업자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CEVO-C는 캠시스가 자체 설계해 선보인 차량으로, 2020년 국내 초소형 전기차 시장에서 판매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4개의 CEVO 직영점 및 6개의 롯데마트 지점 내 ‘CEVO 라운지’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전국 55개의 A/S 네트워크를 통해 정비를 받을 수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