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더벨]가온미디어-모비케이, 'Deezer' 콜라보 신제품 출시

더벨 조영갑 기자 2021.02.17 11:19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글로벌 최대 뮤직 스트리밍 플랫폼 전용 스마트 이어폰



더벨|이 기사는 02월17일(11:13) 자본시장 미디어 '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가온미디어 (11,550원 50 +0.4%) 자회사 모비케이가 글로벌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과 파트너십을 맺고, 글로벌 모바일 액세서리 시장을 본격 공략한다.

모비케이는 글로벌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Deezer(디저)' 전용 스마트 이어폰(USB-C)을 아마존에 단독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삼성 갤럭시 스마트폰에 특화된 이어폰에



Deezer 서비스가 내장된 형태다. 이어폰 유저들은 Deezer를 통해 다양한 음원에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다.

Deezer는 'UX(User Experience)'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전 세계 7300만 곡의 음원을 서비스하는 글로벌 최대 스트리밍 플랫폼이다. 스마트 데이터 분석을 통해 개인화된 사운드트랙 'Flow'를 제공한다. Flow는 사용자가 자신의 플레이리스트를 큐레이션하거나 음원을 라이브러리에 저장하지 않아도 맞춤형 음악을 스트리밍하는 '린백(lean-back)' 서비스다.

최근 Deezer는 고품질의 하이파이(hi-fi) 음원수를 7000만 트랙으로 늘렸다. 모비케이의스마트 이어폰은 원음의 97%를 그대로 구현하는 고음질(HD) 사운드 기술이 적용돼 소비자들은 현존하는 음원 구독 서비스 중 최대 규모의 하이파이 라이브러리를 즐길 수 있다.

모비케이는 이번 신제품을 통해 글로벌 Deezer 서비스 사용자들을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아마존 단독으로 제품을 출시한다. 모비케이는 이에 앞서 자체 모바일 액세서리 브랜드 '1t(원잇)'을 아마존에 런칭하기도 했다.


이상길 모비케이 대표는 "이번 Deezer와의 파트너십은 모바일 액세서리가 단순한 기능을 넘어 유저들에게 새로운 사용자 경험(UX)을 제공하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모비케이의 'Deezer 스마트 이어폰'은 다음달부터 '아마존닷컴'에서 구입할 수 있다.

가온미디어 차트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