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KT, 자녀 '열공모드' 지원 키즈폰·요금제 내놨다

머니투데이 김수현 기자 2021.02.03 09:4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CJ ENM 신비아파트 캐릭터 적용한 키즈폰 출시…열공모드 지원하는 KT안심박스· Y주니어ON 요금제 출시

/사진제공=KT/사진제공=KT




KT가 설 연휴를 앞두고 '신비아파트' 시리즈 캐릭터를 적용한 어린이 전용 스마트폰을 출시한다. KT 신비 키즈폰은 KT샵에서 3일부터 사전예약이 가능하며 8일부터 전국 오프라인 KT매장에서 정식으로 출시된다.

KT는 KT 신비 키즈폰 구매 고객에게 단말을 비롯해 △전용 케이스 △DIY 스티커 △전용 AR카드 6종(자이언트 신비카드 1장 포함)을 제공한다. 전용 AR카드를 '엑스에이알(xAR)' 앱으로 촬영하면 신비아파트의 캐릭터 영상, 미니 게임 등을 즐길 수 있다.

KT 신비 키즈폰에는 키즈 전용 콘텐츠인 '올레 tv 키즈랜드', 신비아파트 공식 앱, 신비아파트 캐릭터와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전용 사진 앱 '롤키(lolki)' 그리고 'KT안심박스' 앱이 기본으로 탑재됐다.



KT안심박스는 5일 출시하는 KT의 신규 안심 부가서비스다. △자녀의 실시간 위치 정보 조회 △유해 웹·앱 접근 방지 △열공모드 △보호가이드 등 부모가 자녀의 안전 확보하는데 도움을 주는 기능을 제공한다. 이 부가서비스의 이용료는 월 3300원이다.


KT안심박스의 열공모드는 통화, 문자, 카메라, 갤러리 기본 앱 4종 외 부모가 선택하는 모든 앱의 이용을 제한할 수 있어 자녀의 효율적인 공부 시간 관리에 유용하다. 보호가이드는 자녀의 스마트폰 사용 상태를 한눈에 열람하는 기능이다.

한편 KT는 신규 요금제 'Y주니어ON'도 8일부터 출시한다. 이 요금제는 월정액 2만4000원으로 기본 데이터 LTE 1GB(소진 이후 400Kbps로 속도로 데이터 제공), 문자 기본, 음성 60분(망내 무제한)을 제공하고, 이번 출시 프로모션으로 4월 30일까지 망외 음성도 무제한으로 제공한다. 이 요금제를 이용하면 KT안심박스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