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아이유, 日 거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첫 韓 영화 '브로커' 합류…송강호와 호흡

뉴스1 제공 2021.02.01 11: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아이유© 뉴스1아이유©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가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연출하고 영화사집이 제작하는 영화 '브로커'에 출연을 결정했다.

아이유의 소속사 EDAM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일 뉴스1에 "아이유가 '브로커'에 합류하기로 한다"라며 "배역은 아직 시나리오 작업 중이라 밝히기 어렵다"고 알렸다.

이 관계자는 아직 아이유가 감독과 미팅을 한 것은 아니며 시나리오 작업이 끝난 후에 정식으로 만남을 갖게 될 것이라고 알렸다.




한편 '브로커'는 아이를 키울 수 없는 사람이 익명으로 아기를 두고 갈 수 있도록 마련된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어느 가족'으로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일본의 거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우리나라에서 찍는 첫번째 작품이다. 앞서 송강호, 강동원, 배두나가 캐스팅 된 바 있다. 투자 배급은 CJ ENM이 진행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